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Hot Issue2009.09.02 18:39

원하시는 정보가 없다면 맞춤 검색을 이용해보세요!

 
국내 신종플루 4번째 사망자 소식이 나왔네요...더더더욱...조심해야겠습니다..

신종인플루엔자에 감염된 40대 여성이 숨졌다.


보건복지가족부 중앙인플루엔자대책본부는 "고혈압과 당뇨,
신부전증 등을 앓던 47세 여성이 신종플루에 감염돼 2일 오전 쇼크사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수도권에 거주하는 이 여성은 앞서 신종플루 사망자와
달리 폐렴 등 호흡기질환 징후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따라 질병관리본부는 역학조사반을 현장에 급파,
자세한 사망경위와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신종플루 4번째 사망자가 나온 것은 지난 27일 이후 6일만이다.

국내 신종플루 사망자는 불과 3주 사이 4명으로 늘었다.



아래 내용은 일본 신종플루 4번째 사망자 소식....
--------------------------------------------------------

 
일본에서 '신종플루'로 인한 4번째 사망자 발생했다.
정부와 관련 단체는 대책 마련에 분주한 모습이다.


지난 26일 일본 나고야시는 신종플루 감염 양성 반응을 보인
74세의 여성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이 사례는 지병은 없지만 연로하고 허약한 체질이라 독감에 걸리기 쉬웠던 것으로 판단된다.


나고야시에서는 지난 19일에도 신종플루로 사망자가 발생했지만
이번 사망자는 다른 병원에 입원한 환자였다.


사망자는 지난 24일에 시행한 간이검사에서는 양성 반응이 없었으나
25일에는 열이 40도를 넘어서면서 재차 검사를 실시한 결과 양성반응을 나타냈다.
같은 날 오전 폐렴
이 원인이 되어 사망했다고 한다.


한편 일본 후생노동상이 같은 날 의학계의 의견을 청취한 결과 소아과협회에서는 백신 접종을 모두 받을 수 있게 무료 접종을 실시할 것을 촉구했다고 일본 언론매체들은 전했다.

또 백신수입시 소규모라도 임상시험을 실시해 부작용 등 불확실성을 제거해야 하며 관련 정보를 공개하는 일이 중요하다는 의견도 제출되었다

또 대학병원 관계자는 고령자에게 폐렴구균백신을 접종해 폐렴 입원환자를 줄이는 것이
신종플루 치료에 집중할 수 있는 방안이라는 제안도 내놓았았다고 매체들은 전했다.


Posted by Feel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Hot Issue2009.08.30 22:57

원하시는 정보가 없다면 맞춤 검색을 이용해보세요!

우리나라에서 신종플루로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합니다...ㅜㅜ
확산이 더 커지는 건 아닌지 걱정입니다..ㅠㅠ

-신종플루 예방법!!!!!!!!!!

신종플루 신종플루! 요즘 제일 말이 많은 단어이다.

듣기만 해도 호환마마보다도 더 무서운 그 병.
사실 치료는 간단히 이루어지지만서도, 왠지 전염병이란 사실에 후들후들.
전염병은 치료보다는 예방이 우선이라는 거.
그럼 그 전염병예방을 위해선 뭐가 제일 중요할까?

침, 콧물과 같은 분비물 처리에 신경을 써야한다.
휴지나 물티슈, 휴대용 손소독제 (킴케어 프리미엄 손소독제)
등을 갖고 다니면서 수시로 손을 닦고,
닦은 것은 반드시 바로 휴지통에 버려야 한다.

분비물이 손을 통해 출입문 손잡이, 전화기, 리모컨 등을 오염시키고
이를 통해 전염이 확산되기 쉽다.

따라서 오염된 곳은 표면을 수시로 소독하고 청결을 유지해야 한다.

그렇다! 손을 깨끗하게 하는 게 전염병예방의 최우선 과제인 것이다.



중앙인플루엔자대책본부는 국내에서 신종 인플루엔자로 사망한 사례가 처음으로 나왔다고 공식 확인했습니다.

지난 1일 태국으로 여행을 떠났다가 5일에 입국한 55살 직장인 남성입니다.

이 남성은 귀국 직후 발열과 기침 등 감염 증세를 보여 국가지정 격리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오다 오늘 오전 폐렴 합병증으로 숨졌습니다.

보건당국은 현재 정확한 사망 원인과 감염 경로를 밝히기 위해 정밀 추적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현재 사망자와 함께 태국을 다녀온 직장 동료들과 가족 등 긴밀 접촉자들은 격리 치료를 받고 있고 아직까지는 별다른 증상은 없습니다.

국내에서 신종 플루 사망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지난 5월 2일 첫 감염자가 나온 뒤 석달 보름여 만입니다.

보건 당국은 이에 따라 면역력이 약한 노약자나 만성질환자 가운데 추가 사망자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또, 의심 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곧바로 보건소나 병원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국내 신종 플루와 관련해서는 사망자 1명, 감염자 2,032명, 자택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사람은 402명으로 집계되고 있습니다.

보건당국은 또 이번달 말부터는 해외 연수 등으로 외국에 나갔던 학생들이 대규모로 입국하면서 지역 사회 확산이 급속도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긴장을 늦추지 못하고 있습니
다.


Posted by FeelStory

댓글을 달아 주세요